온라인상담 온라인게시판 청소년Q&A 성이야기 성아카데미 Uacademy 병원안내 회원전용
 
  성의학 정보
  성아카데미
  게시판
       강장제


비아그라의 의의는 먹는 발기부전 치료약이라는 것이다. 발기를 시키는 데는 발기유발제 만큼 확실한 것은 없으나 경구용으로는 그렇게 쉽지가 않았다. 먹는 약이라는 것은 위장에서 소화가 되고 간에서 분해가 되기 때문에 음경에 국소적으로 투입을 하는 것보다 필연적으로 용량이 수백배 이상이어야 하고 그러다 보면 음경에

도달하기도 전에 전신적인 부작용이 일어나기 때문이다.
이런 경구용 약은 바로 우리나라 사람이 찾는 강장제였다. 꼭 우리나라 사람만이 아니라 인간의 보편적인 관심이었지만. 다음은 필자를 유명하게 만들어 주었고 1년 이상을 1 주일에 한번 연재하였던 동아일보에 1996년 1월 7일 처음 실렸던 성의학 칼럼이다. 지금이야 신문에 글이 나가고 TV에 나가도 뭐 별로지만 그당시만 해도 감격이 대단하였다.

강장제- 민간 전래의 숱한 처방 '허구' -

인류의 역사가 지속되어 온 동안 강장제만큼 사람들의 관심을 많이 끈 것도 드물다. 겉모습이 남성의 그것과 비슷하다고 하여 바나나와 굴을 강장제로 생각한 일도 있었다. 바나나는 성기와, 굴은 고환과 닮았기 때문이다. 굴은 오랫동안 성욕을 촉진하는 음식으로 믿어져 왔으나 과학적인 분석 결과 별효과가 없는 것으로 밝혀졌다.

사람들은 희귀하거나 새로운 물건을 강장제로 생각하는 경우가 많았다. 감자가 영국에 처음 들어왔을 때 영국인들은 이것이 성욕을 촉진시키는 음식이라고 믿었다. 하루에 수십 마리의 암컷과 교미를 한다고 하여 정력의 상징으로 알려진 물개의 고환인 해구신, 호랑이의 음경과 고환, 독사, 자라, 코뿔소의 뿔, 음양곽, 인삼, 마늘, 버섯, 녹각 등등에다 몇몇 비타민과 당귀 같은 한약재를 섞어놓은 것이 현재 우리나라에서 팔리고 있는 정력제, 강장제들이다.

해구신 같은 동물의 고환에는 남성호르몬이 들어 있으므로 그럴 듯하게 여겨지지만, 남성호르몬만 추출해서 치료 목적으로 쓸 때 그 남성호르몬 약값은 한 달분이 우동 한 그릇 값 정도 밖에 안 된다. 부르는 것이 값인 정력제를 만드는 제약회사들도 문제지만 정력에 좋다면 물불 가리지 않고 사먹는 정보 부족의 우리나라 사람들도 문제이다.

하지만 가장 광범위한 사람들이 성욕촉진제라고 믿고 있는 것은 역시 알코올이다.
알코올은 소량을 섭취하는 경우에 죄의식과 자기억제를 풀어주는 심리적인 영향을 미치기 때문에 강장제 역할을 할 수도 있다. 그러나 정도를 넘어서면 몸 전체의 혈관이 확장되어 발기를 어렵게 만들고 성욕을 억제시킨다.

아프리카에서 사용하던 요함빈 나무에서 추출한 요함빈(yohimbine)은 현대 의학계에서 가장 널리 알려진 강장제였다. 그러나 미국 식품의약관리국(FDA)은 1973년 이 약의 판매를 공식적으로 금지시켰다. 요함빈의 효과를 분석한 10여 개의 과학적인 연구논문에 따르면, 요함빈도 위약(僞藥) 효과(placebo effect) 이상은 효과가 없다는 사실이 밝혀지면서 나온 조치였다.

민간에 널리 알려져 있는 여러 가지 강장제는 효과면에서 요함빈보다 훨씬 의심스런 것이 많다. 굴을 가공한 굴젓을 비롯하여 구기자, 부추, 마늘, 연밥, 새우, 미꾸라지, 잉어, 홍삼, 해구신, 보신탕 그리고 동남아 지역에서 비싸게 팔리고 있는 구린내가 나는 과일 두리언까지 모두 현대 의학에 의해 강장제로서의 의미를 잃은 지 오래이다.
1980년대부터 비약적으로 발전한 성의학은 요함빈을 능가하는 새로운 강장제를 찾고 있다. 파파베린이나 지난해 7월 FDA의 승인을 받은 프로스타글란딘 E1 등은 손쉽게 먹을 수 있는 약이 아니고 주사로 맞아야 한다는 단점이 있지만 탁월한 효과를 자랑한다.

먹는 약 중에서는 항우울제로 쓰이는 트라조돈이나 파킨슨병에 쓰이는 L도파, 마약 길항제(拮抗劑)인 아포모르핀 등이 임상적으로 사용되고 있다. 하지만 이런 약들도 심리적인 기능이라는 면은 무시하고 생리적인 성욕과 성기능만 증가시켜줄 뿐이다.

사랑과 성욕이 동시에 이루어지지 않고 한 여자에게서 사랑(감정)을, 다른 여자에게서 성욕(쾌락)을 찾는 남성의 심리적인 분열을 이런 약들이 조장하는지도 모른다. 아주 평범한 얘기 같지만 적절한 운동을 하고 스트레스를 줄이며 성인병을 적절히 조절하고 술, 담배를 줄이는 것이 아주 가는 음경동맥의 혈액순환에는 값비싼 강장제보다 훨씬 더 중요한 것이다.

◀◀◀ 목록보기


Copyright ⓒ 2004 서울 성의학 클리닉.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