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상담 온라인게시판 청소년Q&A 성이야기 성아카데미 Uacademy 병원안내 회원전용
 
  성의학 정보
  성아카데미
  게시판
       인터넷 자료 - 비아그라


1. 미 FDA, 먹는 임포치료제 판매승인
미 식품의약국(FDA)은 3월 27일 남성들의 임포텐츠(발기불능)를 치료할 수 있는 경구용 알약 '비아그라' 의 판매를 승인했다. 미 '화이자' 제약회사가 개발한 '비아그라'는, 음경에 약물을 주사하거나 보형물을 삽입하는 등의 수치심을 유발하는 외과적 치료없이 알약 복용만으로 성기능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한다는 점에서 대단히 획기적인 제품이다.

이 약은 성적으로 흥분할 때 생성되는 '사이클릭 GMP'라는 화학물질의 분비를 돕는 한편, 동시에 분비되는 발기저해 물질 'PDE 5'를 분해함으로써 임포텐츠를 치료한다고 회사측은 밝혔다.

비아그라는 임상실험 과정에서 두통, 복통 등의 일부 부작용이 있었으나, 수백명의 임포텐츠 환자를 대상으로 측정한 결과 70% 이상이 발기능력을 회복한 것으로 나타났다.

화이자 사는 또한 남성이 성적으로 흥분하지 않으면 비아그라를 복용하더라도 발기가 이루어지지 않으며, 정상적인 발기능력을 가진 사람은 비아그라를 복용한다고 해서 성생활 능력이 더 향상되는 것은 아니라고 덧붙였다.

이와 관련, FDA는 성생활 한 시간 전에 비아그라를 복용해야 하며 하루에 한번 이상 약을 복용해서는 안된다고 경고했다.

한편 화이자 사는 다음달 중순께 약국에서 비아그라를 구입할 수 있을 것이라 밝히고 가격은 도매가 기준으로 한 알에 7달러(약1만원)로 책정했다고 발표했다.(중앙 3. 28)


2. 밥 돌과 비아그라

지난 미국 대통령 선거에서 클린턴에게 패했던 밥 돌이 이 비아그라와 연관되어 전세계를 재미있게 한 일이 있다. 그의 부인 엘리자베스가 4월 8일 미 적십자사 총재의 자격으로 뉴욕을 방문했다.
그녀는 뉴욕시청에서 열린 적십자 헌혈운동 50주년 기념식에 참석한 뒤 기자회견을 갖고 적십자 구호운동의 중요성 등에 대해 역설했다.
질문시간이 되자 한 기자가 짓궂게도 전날 밥 돌의 발언 내용을 상기시같煮?남편의 비아그라 복용에 대해 한 말씀 해달라고 했다.

그녀는 잠시 쿡쿡거리며 웃은 뒤 "그는 참 점잖은 사람이었는데… 비아그라는 정말 뛰어난 약"이라고 천연덕스럽게 답변했다. 그러자 장내에 있던 수십 명의 적십자 자원봉사자들이 환성과 함께 박수갈채를 보냈고, 배석했던 루돌프 줄리아니 뉴욕시장까지 배꼽을 잡고 웃었다.(중앙 5.10)


3. '비아그라' 미국에서 대인기

미 식품의약국(FDA)이 최근 시판을 승인한 남성 발기부전 치료제인 '비아그라'가 미국에서 폭발적인 인기리에 판매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월 스트리트 저널지가 20일 보도한 바에 따르면 미 화이저 제약사가 개발한 비아그라는 시판된 지 불과 2주 만에 미국 의약시장에서 빠른 속도로 베스트 셀러 약의 하나로 자리매김되고 있다.
특히 발기불능으로 고통을 겪고 있는 남성들이 최근 시판이 승인된 직후 이 약의 구입을 위한 의사의 처방전을 얻기 위해 비뇨기 전문 클리닉으로 몰려들고 있다는 것이다.

캔자스대 메디컬 센터의 위겔 박사는 "지난 16일 하루에만 20여 명의 남성 환자가 찾아와서 이 약의 처방전을 발급해주었으며 나중에는 팔이 아플 정도였다"고 말했다고 저널 지는 전했다. 또 보스턴 의대의 골드스타인 박사는 최근 하루에 수십 명의 남성 환자들이 몰려와 이 약의 사용이 적합한지의 여부를 진단하고 있다고 소개했다.

이 약은 현재 전문의의 처방전을 소지한 환자에 한해서만 판매되고 있으며 이 약의 소매가격은 현재 1정에 10달러씩 30정일 경우 3백달러이며 비교적 고가의 약으로 분류되고 있다.

제약업계 분석가들은 현재 이 약의 경우 미 전역에서 하루 평균 4만개 정도의 처방전이 발급, 약이 판매되고 있는 것으로 추산되고 있다면서 이 수요는 가까운 시일 안에 전미(全美) 베스트 셀러인 우울증 치료제 '프로작(Prozac)'에 육박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남성 치료제인 이 약이 이같은 추세로 계속 판매될 경우, 화이저 사는 한 종류의 약품만으로도 올 한 해 동안 10억달러 상당의 매출을 올릴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이 약이 남성들 사이에서 이처럼 불티나게 팔리면서 뉴욕 증권시장에 상장된 화이저 사의 주가도 2주 만에 주당 4.5%(4.50달러)오른 105.1875달러에 이르는 오름세를 보이고 있다.

비아그라는 화이저 사가 90년 초 협심증 치료제로 개발했으나 사용자들이 남성 발기에 탁월한 효능이 있음을 보고함에 따라 다시 남성 치료제로 개발, 판매 전략을 수정한 것이다.

미국에서는 현재 약 3천만 명의 남성들이 발기불능으로 고통을 겪고 있는 것으로 추산되고 있다고 저널 지는 설명했다.(연합 4. 21)

◀◀◀ 목록보기


Copyright ⓒ 2004 서울 성의학 클리닉. All rights reserved.